1979년 부산과 마산에서 시작된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사실을 기념·계승하고자 ‘부산’과 ‘마산’의 자음 ㅂ, ㅁ을 나뭇잎으로 형상화하고 그 중심에 사람(人) 모양의 몸통을 세워 쉽게 꺾이지 않고 풍성하게 자라나는 튼튼한 나무를 표현했다.

로고 최소 사용규정
예외적으로 로고를 최소 규정 이하로 사용해야 할 때에는 사전 테스트를 통해 충분한 가독성을 확보할 수 있는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.